경주시 안강청소년문화의집, 할매할배 손잡고‘추억의 가설극장’개장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2-05-18
< 오는 10월까지 매월 두 번째 토요일 오후 7시 안강청소년문화의집 풋살구장서 영화상영 >

경주 북경주지역 어르신들이 14일 안강청소년문화의집 풋살구장에 마련된 추억의 가설극장에서 영화를 관람하고 있다

경주시 안강청소년문화의집은 14일 첫 영화 상영으로 할매할배 손잡고 ‘추억의 가설극장’을 개장했다고 밝혔다.

추억의 가설극장은 청소년 자원봉사활동을 지역과 연계해 안강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운영위원회(별칭 품앗이)에서 기획·추진하는 어르신 섬김 프로그램이다.

이날 행사는 북경주교육발전위원회와 한국청소년화랑도연맹, 미디어 in 경북 등과 협력해 진행됐으며, 북경주지역 어르신, 지원봉사자 등 100여 명이 참여했다.

첫 상영작으로 이장호 감독, 강신성일·안인숙 주연의 ‘별들의 고향’이 상영됐다.

행사를 위해 북경주지역 20여 개 단체가 팝콘·솜사탕 기계, 떡 등을 협찬했으며, 관람객들 안전을 위해 굿모닝병원에서 구급차를 지원했다.

또한 어르신 모두에게 황성동 1001 안경점(대표 김규섭)에서 돋보기안경을 선물로 증정하는 등 각처에서 섬김의 정이 넘쳐나는 행사가 됐다.

시는 가설극장을 통해 청소년들이 자원봉사활동으로 올바른 심성 개발과 문화생활 사각지대에 있는 지역 어르신들의 삶의 질을 향상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을 기대한다.

자원봉사 지원은 e-청소년 두볼 사이트에서 신청할 수 있다.

추억의 가설극장 이용료는 무료이며, 기상 상황에 따라 상영취소 등 변동이 있을 수 있다,

김희경 아동청소년과장은 “어르신들에게 강변에 천막을 치고 자갈밭에 앉아 영화를 봤던 가설극장에 대한 옛 추억을 선물해, 삶의 활기를 북돋우는데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행사가 되길 바란다.”라고 했다.

자세한 내용은 경주시청 아동청소년과 안강청소년문화의집 운영팀(054-760-2591)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할매할배 손잡고 ‘추억의 가설극장’은 다음 달부터 10월까지 매월 두 번째 토요일 7시에 안강청소년문화의집 풋살구장에서 상영될 예정이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립송화도서관과 함께‘시에 퐁당’빠지기
다음글
경주시, 문화예술단체 지원 사업 공모...단체별 최대 5000만원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