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홈페이지 행정조직도 맨 윗 칸에 ‘시민’신설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2-01-11
< 경주시, ‘시장 위에 시민 있다’는 주낙영 시장 시정철학 반영 >

경주시청 홈페이지 행정 기구 조직도 발췌

- 경주시청 행정 기구 조직도 인쇄물에도 맨 윗 칸은 ‘경주시민’

경주시가 소통행정을 펼치겠다는 시정 철학을 시청 홈페이지에 담아 냈다.

11일 경주시에 따르면 시청 홈페이지 내 행정기구 조직도 맨 윗 칸에 시장 대신 시민을 표기했다.

조직 기구표 상으로만 보면 경주시에서 시장보다 시민이 가장 높은 직위에 있는 셈이다.

경주시는 주낙영 시장의 ‘시장 위에 시민이 있다’는 시정철학이 반영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주 시장은 2018년 7월 취임 이후 개방형 감사관 채용, 시민소통협력관 신설, 시민감사관제 도입 등 시민이 시정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해 온 바 있다.

주낙영 시장은 “물론 시민이 실제로 결재한다거나 정책입안 과정에 직접적으로 참여를 하는 것은 아니지만, 조직도 맨 윗 칸에 시민을 올려 항상 시민에게 결재를 받는다는 각오로 시민이 주인이 되는, 시민과 함께 하는 시장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달 중 제작될 기구 조직도 인쇄물에도 이 같은 내용이 똑같이 적용될 예정이다.
파일
이전글
월성원전‘맥스터’ 상생협력 특별지원사업 합의 체결
다음글
경주시, ‘왕릉도시 문화벨트 구축 공동협력사업’ MOU 체결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