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동해안지역 급수구역 확충사업’ 설계 착수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11-01
< 사업비 28억원 투입해 2024년까지 문무대왕면의 탑마을, 본동, 구길, 수재 등 4개 마을과 감포읍의 회곡과 좁시골 등 2개 마을에 상수도 공급 >

동해안 급수구역 확충사업 실시 위치

- 배수관로 6㎞ 구간, 급수관로 3㎞ 구간, 가압장 1개소 등 설치
- 사업 완료되면 6개 마을 440세대, 1100명 주민들에게 상수도 공급 가능

경주시는 원전 인근 지하수를 이용하고 있는 지역에 상수도를 공급하기 위한 ‘동해안지역 급수구역 확충사업’ 실시설계에 착수했다고 3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사업비 28억원(국비 19억 6000만원, 시비 8억 4000만원)을 투입해 2024년까지 원전 인근 6개 마을에 상수도를 공급하기 위해 추진된다.

6개 마을은 문무대왕면의 탑마을, 본동, 구길, 수재 등 4개 마을과 감포읍의 회곡과 좁시골 등 2개 마을이다.

사업 전체 규모는 배수관로 6㎞ 구간, 급수관로 3㎞ 구간, 가압장 1개소 설치 등이다.

연말까지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도로관리심의와 문화재 협의 등을 거쳐, 내년에 사업비 7억원(국비 5억원·시비 2억원)으로 1차사업을 실시해 상수관로 3㎞구간을 먼저 설치한다.

전체 사업이 완료되면 지하수와 지표수를 이용하고 있는 6개 마을의 440세대, 1100명의 주민들에게 상수도를 공급할 수 있게 된다.

남진희 경주시 상수도과장은 “본 사업을 통해 생활용수 부족과 수질 문제를 해결해 맑은 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공사를 진행하며 주민 불편이 없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파일
이전글
주낙영 경주시장, 공공비축미 매입현장 방문… 농업인 격려
다음글
경주시, 중소벤처기업부 주관‘중심상권 르네상스 프로젝트 사업’선정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