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가격리 주낙영 경주시장, 화상회의 통해 시정 공백 최소화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5-06
< 주낙영 시장, 확진자와 밀접접촉해 자가격리 중 “보고체계 긴밀하게 유지하며 흔들림 없이 시정에 충실하게 임해 달라” 당부 >

자가격리로 재택근무 중인 주낙영 경주시장이 6일 읍·면·동장 영상회의를 주재하며 시정을 빈틈없이 챙기고 있다

코로나19 확진 직원과의 밀접접촉으로 지난 3일부터 2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 주낙영 경주시장이 영상으로 회의를 주재하며 직접 시정 현안을 점검하고 대책을 논의했다.

주 시장은 6일 읍·면·동장 영상회의를 주재하며 코로나 방역상황 점검과 지역 주요현안 업무를 처리했다.

주 시장은 영상회의에서 “방역수칙을 준수하기 위해 재택근무를 하고 있지만 유선 및 전자결재, 화상회의 등으로 소통이 가능하니, 보고체계를 긴밀하게 유지하며 흔들림 없이 시정에 충실히 임해 달라”고 당부했다.

행정안전부 ‘신종코로나 지방공무원 복무관리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대상 공무원은 공가(휴가) 대상에 해당된다.

하지만 주 시장은 내남면과 건천읍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가고 있는 상황에서 당면 현안업무를 배제할 수 없어 원격근무로 시정을 챙기고 있다.

앞서 경주시는 이 같은 비상상황에 대비해 주 시장이 자택에서 시정을 운영할 수 있도록 실시간 전화연결을 위한 행정전화와 화상회의가 가능한 영상회의 시스템 등을 구축한 바 있다.

주 시장은 주요 현안 업무가 있는 부서별로 매일 화상보고회를 가질 계획이다.

한편 경주시는 주 시장의 자가격리 기간 중 예정된 행사에 김호진 부시장이 대신 참석하도록 하고, 신종코로나 관련 브리핑도 일정에 따라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조치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신라금속가공 기술 보여줄 ‘신라금속공예지국’조성사업 본궤도… 2023년 선 보인다
다음글
경주시 ‘문무대왕면’ 선포식 열어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