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내남면 안심1리에 치유마을 조성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12-28
< 농촌치유자원상품화 사업으로 농촌관광 활성화 기대 >

다도 프로그램

경주시 내남면 안심1리가 ‘치유의 고장’이란 명성에 걸맞은 면모를 한층 더 갖추게 됐다.

경주시농업기술센터는 경북도 최초로 진행된 내남면 안심1리에 치유마을 조성 사업이 완료됐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조성사업은 농촌치유자원상품화사업(국비사업)으로 추진됐으며 사업비 1억원(국비 5000만원 포함)이 투입됐다.

올 3월에 시작해 이번 달 조성이 완료된 치유마을은 아늑한 산자락에 그윽한 산꽃향기 체험을 주제로 오후 또는 당일코스, 1박2일 일정 등으로 구성돼 있다.

체험활동은 꽃차, 다도, 민화, 목공예, 족욕, 해먹, 숲 트래킹 걷기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예약제로 운영되며 인근 마을에 숙박이 가능한 펜션도 갖춰져 있다

치유마을을 방문하면 먼저 치유과학실에서 자가건강진단기로 본인의 스트레스 지수를 측정한 후 치유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권연남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농촌에 치유관광 체험 프로그램을 조성해 관광 활성화를 꾀할 것”이라고 전했다.

마을 치유체험농장주들은 “마을을 찾아오는 사람들이 몸과 마음을 편히 쉬고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치유프로그램 이용 문의는 치유마을(☎010-2861-9193)로 전화하면 되며, 동번호로 사전예약 후 이용하면 된다.
파일
이전글
대한민국 관광1번지 경주, ‘위드 코로나’를 준비한다
다음글
전국 최대 LED 테마꽃정원, 경주 빛누리정원 개장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문화/축제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