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가정 한지공예 배우기 행사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3-04-19
< 전통문화체험 통해 한국문화에 빨리 적응토록 할 목적 >

불국_다문화가정1.JPG

불국동 관내 아사녀로타리클럽(회장 황기영)에서는 지난 4월 18일 10시부터 아사녀로타리클럽 회의실에서 외국에서 우리나라로 시집와서 살고 있는 다문화가정 며느리 10명이 참가한 가운데 다문화가정 전통문화 체험의 일환으로 한지공예 배우기 행사를 열었다.

로타리클럽 회원들은 다문화가정 며느리들과 함께 한지공예도 배우고 다과를 나누면서 생활에서의 여러가지 정보를 교환하는 등으로 즐거운 시간을 보냄으로써 타국에서의 생활 적응력을 향상시키고 불국동 주민으로서의 자부심을 북돋우었다.

황기영 회장은 이 행사는 외국에서 이국 멀리 우리나라에 시집와서 살고있는 다문화가정 여성들의 기를 살리고 우리문화에 빨리 적응토록 하는데 목적이 있다고 하면서, 앞으로도 다문화 여성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주기적으로 행사를 열것을 약속하였다.
파일
이전글
우리의 행복한 시간 만들기
다음글
폐 현수막의 변신은 무죄!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읍면동소식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