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음식문화 개선 유공자에 표창패 수여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8-09
< 대한민국 조리명인 수상자, 한식부문 김창호 교사·양식부문 방형욱 교수·복어부문 양광태 대표 등 3명에 수여 >

주낙영 경주시장이 ‘2021년 대한민국 조리명인’으로 선정된 경주 출신 3명에게 경주의 위상을 높이고 음식문화 개선에 기여한 공로로 지난 5일 표창패를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2021년 대한민국 조리명인’으로 선정된 경주 출신 3명에게 경주의 위상을 높이고 음식문화 개선에 기여한 공로로 지난 5일 표창패를 수여했다.

이날 표창패 수상자는 지난 5월 26일 열린 대한민국 조리명인 시상식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은 △한식부문의 김창호 경주삼성생활예술고등학교 관광조리과 교사 △양식부문 방형욱 경주위덕대학교 외식산업학부교수 △복어부문 양광태 삼영식당 대표 등 3명이다.

이들은 평소 후학 양성과 외식문화 발전을 위해 묵묵히 노력해 왔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의 위상을 높여 준 3명의 장인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며, 지역 외식문화 발전을 위해 힘 써 주길 바란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한편 ‘대한민국 조리명인’ 상은 각 분야에서 10년 이상 종사하며 조리기술 발전은 물론 조리사의 권익보호와 지위향상에 기여한 사람들이 받는 상이다.
파일
이전글
경주문화도시 서포터즈 발대식 개최, ‘시민이 만들어 가는 문화도시’
다음글
경주시 맑은물사업본부 수도행정과 자원봉사단, 폭염 속에도 덕동댐 취수원 자연정화 활동 펼쳐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포토뉴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