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화백컨벤션뷰로, 한국전시주최자협회와 지역 마이스산업 활성화 논의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5-06
< 포스트코로나 시대 경주 마이스산업 발전방향 모색 >

경주 마이스산업 활성화방안을 논의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재단법인 경주화백컨벤션뷰로(이하 하이코, 사장 김용국)와 한국전시주최자협회(이하 협회, 회장 이승훈)가 지난달 30일 경주 마이스(MICE)산업 활성화 논의를 위해 만났다.

한국전시주최자협회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승인한 국내 전시산업 대표 단체로, 88개 전시주최사가 회원사로 가입되어 있다.

하이코 김용국 사장과 협회 이승훈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산업계의 변화, 위기관리 방안과 함께 포스트코로나 시대 경주 마이스산업이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한 심도있는 논의를 나누었다.

하이코를 포함, 보문관광단지의 주요 호텔, 관광지, 식음시설을 꼼꼼히 둘러본 이승훈 회장은 “하이코는 그동안 방문한 전세계 30여개 전시컨벤션센터 중 문화적 콘셉트(concept)가 가장 뚜렷한 베뉴(venue)로 건물 곳곳에 신라의 다양한 문화적 상징들이 녹아 있어, 행사 기획자들의 상상력을 자극한다.”며,

“특히 전시장 내부와 외부를 연결해주는 폴딩도어는 코로나시대를 맞아 F&B전시회를 기획하는 전시주최사의 고민을 해결해 줄 수 있는 인상적인 시설이다.” 라고 평가했다.

또한 “경주가 지닌 문화·관광자원을 활용하여 하이코에서 양질의 전시회가 개최될 수 있도록 협회 회원사들과 적극 논의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용국 사장은 “마이스 행사 개최지로 하이코를 긍정적으로 평가해주심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협회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경주의 전시산업이 더욱 확장되기를 기대하며, 향후 협회 회원사들이 하이코에서 성공적으로 전시회를 개최할 수 있도록 경주시와 함께 적극 지원해드리겠다”고 말했다.

한편, MICE는 회의(Meetings), 포상여행(Incentives Travel), 컨벤션 (Conventions), 전시/이벤트(Exhibitions/Events)의 약자이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화랑마을, 가정의 달 국궁체험 소확행 이벤트 실시
다음글
경주시-중국 양저우시... 양 도시 시장, 우호증진 위한 온라인회의 개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문화/축제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