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등 가을 축제 앞두고 경주시, 사적지 새 단장 한창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0-09-09
< - 왕릉 36기, 고분군 114기 잔디깎기 와 황성공원 노후·불량목 제거작업 - >

왕릉벌초.jpg

경주시는 추석을 맞이해 지난7일부터 16일까지 사적지와 공원에 문화ㆍ역사ㆍ테마공원으로 이미지를 제고하고, 관광객과 시민들의 쾌적한 관람분위기 조성과 다양한 볼거리 제공을 위해 정비한다.

시는 오는 23일부터 열리는 3전 추계향사를 비롯한 우리민족 고유의 최대명절인 추석과 황성공원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29회 경주시민체육대회등 각종 가을축제를 앞두고 경주를 찾아오는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깨끗하고 아름다운 문화·관광도시의 이미지를 심어주고자 한다.

지난 7일부터 외동읍 괘릉리 소재 원성왕릉을 시작으로 일용인부 등 연인원 7백여 명을 동원해 향사일 이전까지 대능원 내 사적 제175호인 미추왕릉을 비롯한 신라왕릉 등 35기와 고분 군 114기에 대한 잔디깍기와 잡초 제거사업을 실시하였고

황성공원내 숲 관리를 위해 307,000㎡에 고사목제거, 가지치기, 풀베기등 노후ㆍ불량목을 제거 및 전정하는 등 사적지와 공원 새 단장으로 분주하다.

또한 노동·노서 고분군 외 8개 사적지에 대한 제초작업을 비롯한 주변 울타리 조경수 전정작업도 병행 추진해 오는 16일까지 마무리하고 관광객을 맞이하기로 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향교 추계 석전 대제
다음글
경주시, 양축농가 지원대책 마련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포토뉴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