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민ㆍ관 합동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활동 전개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2-08-08
< 황리단길 주변 청소년 음주‧흡연 예방 등 청소년 보호 캠페인 실시 >

7-1. 경주시, 민관 합동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활동 전개.jpg

경주시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지난 4일 민‧관 합동으로 황리단길 일대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활동을 펼쳤다.

이번 활동에는 음주·흡연 예방 및 안전한 방학생활 유도를 위해 경주시, 경주경찰서,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 봉사단체(청바지봉사단, 청소년상담자원봉사회) 등 50여명이 함께 참가했다.

특히 황리단길 주변 주점, 음식점, 편의점 등을 위주로 청소년 대상 술‧담배 판매 금지, 신분증 확인 안내 등 청소년 보호의식 확산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현재 각 읍면동에서도 파출소, 청소년지도위원회, 자생단체 등과 함께 지난달 25일부터 이달 19일까지 여름 휴가철 청소년 보호를 위해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김희경 아동청소년과장은 “청소년 보호를 위한 시민들의 관심과 지도를 부탁한다” 며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캠페인과 계도‧단속 활동을 꾸준히 전개해 청소년이 안전한 경주가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벌초대행 추진단’운영
다음글
경주시, 귀농‧귀촌인과 함께‘마을 환영행사’열어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