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화랑마을, 2022년 수련활동 예약 뜨거운 관심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10-25
< 학교·단체 수련활동 사전예약에 1만2528명 신청해 >

청소년 화랑도 통일 체험활동 모습(2019년)

위드 코로나와 함께 경주시 화랑마을의 청소년 수련활동이 다시 활력을 찾을 전망이다.

경주시 화랑마을은 지난달 27일부터 시작한 2022년도 학교·단체 수련활동 사전예약에서 1만2528명이 수련활동을 예약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 10월에 개원한 화랑마을은 화랑문화를 토대로 한 청소년 수련활동 프로그램으로 2019년에 2만469명, 지난해에 1만5347명이 이용하는 등 인기를 끌었다.

지난해에는 청소년수련시설 종합평가에서 최우수 평가를 받기도 했다.

화랑마을은 위드 코로나 전환과 함께 내년에는 청소년수련활동이 본격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화랑마을 관계자는 “내년 수련활동 예약에 뜨거운 관심이 쏟아졌다”며, “화랑문화 관련 국가인증프로그램 16종을 포함해 30종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책임감있고 안전하게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립도서관, ‘낭산’ 주제 인문학 특강 운영
다음글
경주시립도서관, 11월 불조심 강조의 달 다채로운 문화행사 운영 계획… 6일부터 대상자 선착순 접수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문화/축제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