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향교 석전 대제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0-03-18

3D2Z0291.JPG

경주향교 춘계 석전 대제가 18일 오전 10시 향교 내 대성전에서 관내 유림인사 등 2백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봉행 됐다.

이날 춘계 석전 대제는 이주덕(78세, 동천동, 현 전교)씨가 초헌관을 공우섭(79, 서부동, 유림)씨가 아헌관을 권용택(78, 강동면, 유림)씨가 종헌관을 맡아 각각 헌작 했다.

경주향교는 경주시 교동 17-1번지상에 신라 신문왕2년에 국학이 설치된 곳이며, 고려시대는 향학으로, 조선시대는 향교로서 지방교육의 중심역할을 담당한 곳이다.

건물구조를 살펴보면 대성전과 동·서무는 공자, 맹자, 증자 등 중국 7현과 설총, 최치원, 송시열 등 동국 8현의 위패를 모시고 제향을 받드는 공간이며, 명륜당을 비롯한 동·서재는 강학하는 공간으로서 전형적인 전묘 후학의 독특한 배치구조를 보여주고 있어 도내에서 규모가 가장 큰 대설향교로서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제191호로 지정되어 있다.

한편 2003년도에 문화관광부로부터 시범향교로 선정된 경주향교는 매년 봄과 가을에 각각 2월 초정과 8월 초정에 제례를 올리고 있다.
파일
이전글
술 익는 마을, 떡 빚는 고을 『 2010 경주 술과 떡잔치 』준비 완료
다음글
꽃과 사적지가 어우러진 천년고도 경주로 오세요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문화/축제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