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외국인근로자지원센터, 외국인 근로자 위한 통ㆍ번역 서비스 제공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2-03-10
< 외국인근로자 위해 생활과 법률 등 상담 서비스 제공 >

지난 7일 열린 경주시외국인근로자지원센터 통번역 활동가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몽골어와 베트남어, 중국어, 필리핀어 등 다양한 언어 지원

경주시근로자종합복지관 부설 ‘경주시외국인근로자지원센터(센터장 최중헌)’는 지난 7일 근로자종합복지관에서 통번역 활동가 간담회를 개최했다.

최중헌 센터장을 비롯해 공모를 통해 선발된 내·외국인 통번역 활동가 8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간담회는 위촉장 수여, 안내사항 전달 등 순으로 진행됐다.

통번역 활동가는 외국인근로자들의 권익을 위해 생활과 법률 등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역할을 한다.

지원 언어는 몽골어와 베트남어, 중국어, 필리핀어, 인도네시아어, 카자흐어, 우즈벡어, 러시아어 등으로, 이외 다른 언어도 통번역 봉사단을 통해 지원이 가능하다.

활동가들의 활약으로 외국인근로자의 권익을 보호하고 고충처리를 위한 종합·전문적 상담서비스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센터는 고용노동부 포항지청 외국인인력팀과 협업으로 외국인 근로자의 고용·취업 등을 돕기 위한 원콘택트-원스톱 통합상담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이동원 경주시 일자리창출과장은 “문화와 언어 등 문제로 적응에 어려움을 겪는 외국인근로자들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지역사회 안정적 정착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민선 7기 공약 중 하나인 외국인근로자지원센터는 2020년 1월 고용복지플러스센터 2층에 개소해 다양한 외국인근로자 지원활동을 펼치고 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축산농가에‘원적외 발열선 가축 보온등’보급
다음글
경주시립 송화도서관, 시민 위한 문화프로그램 추진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생활소식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