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해수욕장 일제 개장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07-13

발열체크

경주시는 10일 관내 해수욕장 4개소를 일제히 개장하고 이용객들의 편의제공 및 안전대책 수립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해수욕장은 내달 16일까지 38일간 운영되며, 시에서는 안전사고 예방 및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중점을 두고 인력 및 안전장비 배치 등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오류고아라해변 및 나정고운모래해변, 봉길대왕암해변, 관성솔밭해변 등 4개 해수욕장에는 인명구조 자격증을 갖춘 안전요원 31명과 심폐소생술 및 응급처치 자격증을 갖춘 4명의 응급처치요원이 각 해수욕장에 1명씩 배치되며, 이용객의 민원해결 및 사건사고 예방을 위해 해수욕장 별로 2명의 공무원을 배치해 현장에서 신속히 문제를 해결할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해양수산부의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한 해수욕장 운영 대응지침’에 따라 그늘막은 2m 간격 이상으로 설치하고 텐트 설치구역을 별도로 운영한다.

또한 이용객이 주(主)출입구를 이용해 입장하도록 동선관리를 하고 발열체크 및 인적사항 기재후 이상이 없는 사람에 한해 손목밴드를 착용토록 할 계획이며, 손목밴드 미착용자에 대하여는 다중이용시설(샤워장, 그늘막 텐트 대여 등), 인근상가 이용을 제한하도록 할 계획이다.

그리고 많은 사람이 볼 수 있는 곳에 안내 팸플릿과 현수막(50개)을 설치하고, 방송장비를 이용해 백사장 내 마스크 쓰기, 거리두기 등 준수사항을 알리는 방송을 매시간, 수시로 실시하는 등 코로나19 예방에 철저를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주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물에 들어갈 때를 제외하고는 꼭 마스크를 착용하시고, 해수욕장 이외 구역에서 매년 물놀이 사고가 발생하기에 안전요원이 배치되어 있는 해수욕장 구역 내에서 물놀이를 즐겨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파일
이전글
2020년 서울시 지역연계형 청년창업지원사업, 경주지역 캠프 운영
다음글
화랑마을에 와서는‘빠름’대신‘느림’을 선물하세요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문화/축제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