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문화재청 ‘문화유산 관리역량 진단사업’서 우수 기초단체에 선정

작성자
공보담당관
등록일
2021-12-27
< 문화재청 주관, 문화재 보존·활용 등 관리역량 뛰어난 지자체 선정 >

경주 문화재 야행 공연 모습

- 경주시, 세계적 역사문화관광도시로써 국제문화재산업전·문화재 야행 등 문화재 활용한 다양한 행사 추진과 재난안전관리 시스템 구축 등 높은 점수

경주시는 문화재청 주관 2021년 문화유산 관리역량 진단에서 우수 기초단체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문화재청은 문화유산 관리역량이 뛰어난 14개 지자체를 선정해 표창을 수여했다.

경주시는 세계적 역사문화관광도시로써 문화재 보존과 활용 등 모든 분야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시는 국내 유일한 국제문화재산업전을 개최하고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을 운영하는 등 전통문화를 계승·발전시키고 있다.

문화재 야행 등 문화유산을 활용한 체험 행사를 진행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했다.

또 국보·보물로 지정된 중요 목조문화재를 화재 등 재난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문화재 방재IoT시스템 구축 등 스마트 재난안전 관리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재난 발생시 초기 대응·보고 체계를 확립해 재난안전관리 시스템을 강화했다.

아울러 남산에 산재해 있는 불상과 불탑 등 문화재 손상을 방지하고 산불·산사태 등 재난에 대응하기 위해 남산일원 문화재 방재 드론시스템을 도입하기도 했다.

이 뿐만이 아니다.

지난 2019년부터 문화재 보호구역 내 건물·토지 매입을 전담하는 사적지정비팀을 만들어 시민들과 적극 소통하며 장기 미매입 사유지를 매입하는 등 방치 문화재 보존에 성과를 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의 세계적 문화재들을 더욱 효율적으로 보존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발굴·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제야의 종 타종 행사 취소…다음날 오전 녹화방송만
다음글
경주시, 2022 동아시아문화도시 기관장 담화 및 실무자 회의 실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문화/축제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