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농촌마을 주민과 귀농귀촌인 대상 융화교육 실시해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10-20
< 6일~14일 문무대왕면 등 5개 마을에서 주민과 귀농·귀촌인 간 이해와 화합의 장 마련, 농촌 정착 지원 >

경주시가 농촌 마을 주민과 귀농·귀촌인이 함께 하는 ‘마을단위 찾아가는 융화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경주시는 농촌 마을 주민과 귀농·귀촌인이 함께 하며 서로 이해하고 화합하는 시간을 가지는 ‘마을단위 찾아가는 융화교육’을 이달 6일~14일 5개 마을에서 실시했다.

융화교육은 귀농·귀촌인들이 농촌에 정착하며 발생할 수 있는 주민들과의 갈등을 예방·해소하기 위해 추진된다.

문무대왕면을 비롯해 양남면, 강동면, 외동읍, 산내면 소재 5개 마을에서 실내 정화식물을 활용한 생활원예 교육, 김장담그기 공동체 활동 등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교육을 통해 마을주민과 귀농·귀촌인들이 자기소개를 하고 농촌생활의 애로사항과 정보도 공유하는 등 더욱 가까워 지는 시간을 가졌다.

권연남 경주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융화교육이 귀농귀촌인과 마을주민들이 화목한 마을을 만드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이외에도 다양한 귀농정착 지원을 시행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시설관리공단, 경주국민체육센터 재개장
다음글
경주시, 의료급여 수급자 의료보장 강화에 행정력 집중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생활소식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