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정신건강의 날 기념 콘서트 행사 열어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10-18
< 지난 14일 화랑마을서 ‘드라이브 인 콘서트-희망’ 콘서트 개최, 현장관람 및 온라인 실시간 중계 실시해 >

경주시가 지난 14일 화랑마을 전시관 주차장에서 정신건강의 날 기념 ‘드라이브 인 콘서트-희망’을 개최하고 있다

경주시 보건소와 경주시정신건강복지센터는 지난 14일 화랑마을 전시관 주차장에서 정신건강의 날(10월 10일)을 기념해 ‘드라이브 인 콘서트-희망’을 개최했다.

정신건강의 날은 정신건강의 중요성을 환기하고 정신질환에 대한 편견을 해소하기 위해 지정된 날이다.

‘드라이브 인 콘서트-희망’은 정신건강에 대한 인식 개선과 함께 코로나19 장기화로 심리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마음을 위로하기 위해 마련됐다.

콘서트는 솔라즈(여성 팝페라 앙상블), 더 케이우드 콰르텟(목관 4중주), 울림 솔리스텐(남자 팝페라 앙상블) 등의 풍성한 공연으로 진행돼 시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전했다.

현장 관람과 함께 유튜브 실시간 중계도 실시돼 더 많은 시민들이 접할 수 있게 했다.

현장을 찾은 시민 박 모(여, 38세)씨는 “코로나19로 문화 행사공연이 많지 않은 요즘 차량 안에서 가족들과 안전하게 공연을 즐길 수 있어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심리적으로 힘들고 어려운 시기에 콘서트를 통해 가족과 휴식을 가지는 시간이 됐길 바라며, 정신질환에 대한 편견 해소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 동궁원, 화려한 조명 야외광장 조성하고 야간 무료 개방해
다음글
경주시, 제48회 신라문화제 제례행사‘화평(和平)서제’봉행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문화/축제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