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양남면 수렴리 마을회관 ‘커뮤니티 체험공간’ 조성 추진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7-28
< - 지상 3층, 대지면적 468㎡, 건축면적 123.3㎡ 규모, 1층 경로당, 2층 다목적 회의실, 3층·옥상에 지역민과 방문객 위한 커뮤니티 체험공간 조성 >

수렴리 마을회관 리모델링 계획도

- 마을주민들의 원활한 교류를 위한 장소 기대

경주시 양남면 수렴리 마을회관이 지역주민과 방문객을 위한 커뮤니티 체험공간으로 재탄생한다.

경주시는 수렴항 어촌뉴딜 300사업의 일환으로 ‘수렴리 마을회관 리모델링 사업’을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마을회관은 지상 3층, 대지면적 468㎡, 건축면적 123.3㎡ 규모로 1층은 경로당, 2층은 다목적 회의실로 조성되며 3층과 옥상에는 지역민과 방문객을 위한 커뮤니티 체험공간이 조성될 예정이다.

커뮤니티 체험공간이 완성되면 마을주민들의 교류장소 등으로 쓰여질 예정이다.

지난 2019년부터 시행된 수렴항 어촌뉴딜 300사업은 △월파방지시설 설치 △수렴 SEA 다목적광장 조성 △해양레포츠 체험장 및 조망공간 조성 등 1단계 사업이 지난해 11월에 준공됐다.

올해 3월부터는 수렴리 마을회관 리모델링, 관성해변 보행로 연결사업 등 2단계 사업이 진행중이다.

경주시 관계자는 “마을회관 리모델링 사업을 통해 지역민들의 문화‧복지 수준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어촌뉴딜 300사업은 어촌의 혁신성장을 돕는 지역밀착형 생활SOC사업으로, 낙후된 어촌‧어항을 대상으로 △접근성과 정주여건 개선 △수산‧관광 등 산업발전 △주민역량 강화 등 사업을 실시해 사회‧문화‧경제‧환경적인 활력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파일
이전글
내년 상반기 개관하는 경주 월성발굴조사 운영시설 이름은 ‘숭문대’
다음글
경주, 27일부터 거리두기 3단계 시행... 밤 10시까지만 영업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