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낙영 경주시장, 강동 새싹귀리 농장 방문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4-20
< 새싹귀리 생산현장과 볍씨 파종 현장을 둘러보고 애로사항 청취 >

강동 새싹귀리 농장 방문

주낙영 경주시장은 20일 강동 안계리 소재 새싹귀리 농장(산들향 농원)을 방문해 새싹귀리 생산현장과 볍씨 파종 현장을 둘러보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산들향 농원(대표 이차형)은 육묘장 1175㎡의 시설에서 새싹귀리(새싹보리, 밀싹 포함) 원물을 매년 60톤 가량 생산해 7억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또 연간 벼 육묘 3만 5000상자(100ha분량)를 생산해 70여 농가에 공급하고 있다.

새싹귀리는 발아 후 10㎝ 정도 자란 귀리 새싹을 말하며, 수확 후 건조시킨 뒤 생산공장에 납품하면 분말형태 건강식품으로 판매된다.

산들향농원은 최근 새싹귀리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새싹귀리 단지를 육성해 수확량을 늘릴 계획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새싹귀리(보리)는 이모작 동계작물로 농가소득 창출의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많은 농가가 참여해 소득을 올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산내면 동창천에 어린 다슬기 40만 마리 방류
다음글
경주시 올해 첫 모내기 시작, 풍년 농사 기원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포토뉴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