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출입 시 통화 한 번으로 해결되는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 실시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4-19
< QR코드 익숙치 않은 디지털 취약계층, 전화 한 번으로 출입 확인 가능해 >

안심콜 출입관리 홍보 포스터

- 통화료 수신자 부담, 이용자·사업주 무료로 서비스 이용 가능

경주시는 코로나로 인해 출입 시 이용하는 ‘QR코드’에 익숙하지 않은 디지털 취약계층을 위해, 지난 12일부터 전화 한 통화로 출입 확인이 가능한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유흥시설과 목욕장 등 전자출입명부 의무대상시설인 중점관리시설 300개소에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를 실시 중이다.

각 시설 별로 080으로 시작하는 10자리 번호를 부여해 이 번호로 전화를 걸면 출입인증 확인이 된다.

통화료는 수신자 부담으로 경주시에서 행정명령 해제 시까지 지원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는 통화로 인해 저장된 정보가 4주 후면 자동으로 소멸돼 개인정보 노출 위험이 적은 것이 특징이다.

경주시 관계자는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의 이용으로 확진자 발생 시 역학조사에 걸리는 시간을 대폭 단축된다”며, “감염확산 차단으로 이른 시일 내에 코로나가 종식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농특산물쇼핑몰 ‘경주몰’ 입점업체 교육 진행
다음글
경주시, 2021년 도시재생대학 개강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많이본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