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해파랑「경주바다」해양정원 포럼’성황리 열려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2-12-09
< 바다를 활용한 새로운 도시 브랜드 콘텐츠 발굴 >

지난 8일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해파랑 경주바다 해양정원 포럼에 참석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주시는 지난 8일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주10大 뉴 브랜드 중 하나인 ‘해파랑 경주바다 해양정원 포럼’이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고 밝혔다.

이날 포럼에는 자문위원을 비롯한 시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해 기조발표와 주제발표, 토론 및 질의응답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경주10대 뉴 브랜드 사업은 도시마케팅 전략수립과 경주비전 2040 장기종합발전계획과 연계해 경주 미래 100년을 준비하는 대형 프로젝트이다.

먼저 기조발표자로 나선 황정환 (사)경주발전협의회장은 ‘뉴-경주 브랜드! 문무대왕릉 해파랑 해양정원’이란 주제로 문무대왕 해양자원의 가치와 해양정원 기본구상을 정책 제안 했다.

이어 주제발표자로 나선 박상욱 한국해양과학기술원 책임연구원은 문무대왕 해양 융복합 문화 콤플레스로 21세기 새로운 경주를 이끌 자산 찾기와 선제적 고민거리를 다루었다.

다음으로 고경래 전.경주대학교 교수가 도시 브랜딩의 특성과 성공 전략을 중심으로 한 경주바다 실현방안에 대하여 발표했고, 문무대왕을 바탕으로한 경주만의 독자적 상징성에 대해 심도 있는 토론을 끝으로 포럼이 종료됐다.

한편 지난 달 22일에는 ‘경주10大 뉴 브랜드 워크숍’을 개최해 공론의 장을 마련한 바 있으며, 오는 16일에는 10大 뉴 브랜드 활용 창작극인 ‘천년의 물결’을 경주예술의전당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새롭고 희망찬 경주, 더 나은 미래 경주의 100년 대계 준비를 위해 경주바다를 활용한 문화관광자원으로 새로운 콘텐츠를 발굴하고 있다” 며 오늘 자문위원과 시민 여러분께서 제시해 주신 다양한 의견들이 시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검토 하겠다”고 말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주민(마을)공동체 사업’성과 공유의 장 열어
다음글
경주시립합창단‘제48회 정기연주회’오는 22일 열린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