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외동읍 새마을부녀회, 다문화가정 돕기 성금 전달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11-30
< 성금 50만 원과 함께 따뜻한 희망 함께 전달 >

1. 경주시 외동읍 새마을부녀회, 다문화가정 돕기 성금 전달.jpg

경주시 외동읍 새마을부녀회(회장 정명숙)에서 29일 저소득 다문화가정을 돕기 위한 성금 50만 원을 (사)외국인과 동행(센터장 윤혁권)에 전달했다.

외동읍 새마을부녀회는 35명의 마을 부녀회장들로 구성돼 각 마을의 발전을 위해 힘쓰고 있으며, 겨울철 김장나눔과 이웃돕기 성금 전달, 사랑의 마스크 나눔 운동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발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정명숙 외동읍 새마을부녀회장은 “추운 겨울철에 이억만리 타국에서 몸도 마음도 힘든 생활을 하고 있을 저소득 다문화가정을 위해, 따뜻한 희망을 이어주고 싶은 마음으로 작은 정성이나마 힘을 모아 전달하게 됐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에 윤혁권 외국인과 동행 센터장은 “코로나19 등 모두가 어려운 때에 성금을 기탁해주신 정명숙 회장님과 회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지역 내 다문화 가족과 외국인 주민들의 안정적인 정착과 한국생활적응을 위한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중부동 바르게살기위원회, 중심상가 일원 환경정비 펼쳐
다음글
경주시 감포읍, 한수원㈜ 월성원자력본부와 함께 사랑의 집수리 사업 지원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