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수목장림 체험행사, 경상북도 산림박람회서 큰 호응 얻어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10-20
< 경주시, 지난 14일~16일 대구 엑스코 ‘2021년 경상북도 산림박람회’에서 진행한 수목장림 체험행사 큰 호응 >

경주시가 지난 14일~16일 대구 엑스코 ‘2021년 경상북도 산림박람회’에서 산림홍보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경주시는 지난 14일~16일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2021년 경상북도 산림박람회’에서 산림홍보 활동을 펼쳤다.

경주시는 박람회에 산림홍보 부스를 설치하고 수목장림(수목장을 할 수 있도록 조성된 숲) 체험행사를 진행해 큰 호응을 얻었다.

율마나무 화분에 직접 비료를 주는 방식의 체험행사는 체험 후 참여자들이 화분을 가져갈 수 있도록 했다. 당초 율마나무 200본을 준비했지만 참여자가 많아 30본이 추가됐다.

수목장은 산림을 훼손하지 않고 자연 그대로 숲을 활용해 살아있는 나무 밑에 유골을 묻는 장례방식이다.

한편 경주시산림조합(조합장 신용덕)은 지난 5월 건천읍 용명리에 전국산림조합 최초로 경주하늘수목장림을 개장한 바 있다.

7만 1328㎡ 면적의 수목장림은 이 곳에서 자생하는 소나무, 참나무, 산벚나무 등을 활용해 수목장을 한다.

일반적인 매장이나 납골 방식과 달리 산림 훼손을 최소화할 수 있어 친환경적이며, 추모목 한 그루에 최대 8위까지 안치할 수 있어 경제적이다.

김진영 경주시 산림경영과장은 “체험활동 등을 통해 경주하늘수목장림을 널리 홍보해 관심이 높아지도록 하겠다” 말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 본격 추진
다음글
경주시산림조합, ‘제11회 경상북도 산림대상’ 수상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