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외동읍, 민·관 합동 통합사례회의 개최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9-28
< 복지정보 네트워크 형성 등 민관협력체계 구축으로 맞춤형 복지 실현 앞장 >

외동읍 맞춤형복지팀에서 민관합동 통합사례회의를 실시하는 모습

경주시 외동읍 맞춤형복지팀은 노인장기요양기관인 다소미노인복지센터(센터장 박진환)에서 관내 독거노인에 대한 정보교류 및 서비스 지원을 위한 민·관 합동 통합사례회의를 24일 진행했다.

이날 외동읍 맞춤형복지팀과 다소미노인복지센터 사회복지담당자 등은 복지사각지대 지원 논의와 함께 사례관리 케이스(Case) 정보 공유와 기관에서 연계 가능한 복지자원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박진환 센터장은 “민관 합동 통합사례회의를 통해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점검하고 복지정보 네트워크를 형성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고, 지속적인 협력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장상택 외동읍장은 “소통으로 민관이 함께 적극적 관계망을 형성해 복합적인 문제와 욕구를 가진 대상자들을 지원할 수 있는 자리가 되었으며, 지역주민에게 희망을 주는 공감복지 실천에 외동읍이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산내면 자연보호협의회, 청룡폭포 일대 자연보호 활동 펼쳐
다음글
경주시 황성동의 익명의 기부천사, 추석연휴 소외된 이웃을 위한 따뜻한 햅쌀 기부 화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