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면 단구2리 마을만들기 사업 준공식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12-02
< 국비포함 5억원 투입 단구서원 전통담장·주민 쉼터 등 조성 >

마을만들기 사업 준공식

경주시는 1일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시행한 강동면 단구2리 마을만들기 사업 준공을 축하하기 위한 자리를 가졌다.

준공식에는 주낙영 경주시장과 예병길 강동면장, 주민위원장 및 단구2리 이장 등 주민 15명 정도가 참여해 준공 현장을 둘러봤다.

단구2리 마을만들기 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 2018년 공모사업에 선정돼 3년간 국비 3억5천만 원 포함 총 5억원을 투입해 단구서원 전통담장 조성을 비롯해 벽계숲 및 벽계천 쉼터조성, 마을진입로 가로경관정비, 선비마을 홍보안내판 설치 등 지역자원을 활용한 특색 있는 경관개선사업을 시행해 마을에 활력을 부여했다.

특히 지역의 역사문화 자원인 단구서원과 연계한 전통담장 조성으로 선비마을의 정체성이 향상됐고 마을진입로 개선으로 지역주민 정주기반 강화됐다. 또한 나대지로 방치된 공간에 쉼터 조성으로 쾌적한 주민 휴식 공간을 조성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3년간 진행된 마을만들기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 된 것을 축하하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을 통해 지역이 더욱 발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보건소, 국방부장관 감사패 받아
다음글
‘경주시 공영자전거 시스템 구축사업 기본계획’ 최종보고회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