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외동하수처리장 증설사업’ 기본·실시설계용역 실시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5-03
< 총 사업비 250억원(국도비 150억원)을 들여 일일 하수처리 용량 8,000㎥→12,000㎥ 증설… >

외동하수처리장 증설부지

- 올해 확보 예산 10억원으로 기본·실시설계용역을 실시, 2024년까지 완료

경주시는 ‘외동하수처리장 증설사업’ 추진의 첫 걸음으로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외동하수처리장 증설사업은 신규 국비사업으로써 총 사업비 250억원(국도비 150억원)을 들여 일일 하수처리 용량을 8,000㎥에서 12,000㎥으로 늘리는 사업이다.

시는 먼저 올해 확보한 예산 10억원으로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실시하고, 적극적인 사업 추진으로 2024년까지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지난해 중앙부처 등지에서 적극적으로 건의를 한 결과 국비를 확보함으로써 외동공공하수처리장 증설사업을 원활히 추진할 수 있게 됐다”라며, “이 외에도 아직 공공하수도가 보급되지 않는 다른 농어촌지역에도 하수도 기반시설을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혐오시설로 인식돼 하수처리장 부지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점에 경주시는 선제적으로 예정부지를 확보함으로써 공공하수도 보급사업을 원활히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김호진 부시장, 코로나19 집단감염 등 발생 에 따른 대시민 브리핑
다음글
경주시 김호진 부시장,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 에 따른 대시민 브리핑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