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세종시에 국비확보 위한 전초기지 마련...22일부터 ‘세종사무소’ 업무 개시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2-22
< 경주시 ‘세종사무소’ 신설로 중앙부처와 인적 네트워크 구축 등 연계 강화 >

경주시청

경주시는 정부청사가 있는 세종시에 ‘세종사무소’를 설치하고 22일부터 본격적인 업무에 착수했다.

앞서 경주시는 지난 2011년 1월 서울사무소를 개소해 국회와 중앙부처 관련 업무를 담당해 왔으며, 정부 주요 부처가 세종시로 이전함에 따라 경주사무소를 개설하게 됐다.

경주시 세종사무소는 중요 중앙부처인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농림축산식품부, 해양수산부, 환경부 등과 인접한 NH농협 세종통합센터에 사무소를 개설했다.

경주시는 이곳에 6급 팀장을 비롯한 경주시 소속 공무원 2명을 파견했고, 시가 추진하고 있는 각종 사업 현안 추진을 위한 국비 확보 활동을 전담하게 된다.

정부지원 사업 및 정부 동향 파악과 중앙 부처와의 인적 네트워크 구축이 주요 업무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기존 서울사무소를 중앙협력본부로 격상시키고, 세종사무소 신설을 통해 대외업무능력을 크게 강화시킬 것”이라며 “세종시 소재 중앙부처와의 소통강화를 통해 시의 국비확보를 위한 최접점의 지원부서로서 역할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사무소 개소식은 다음달 열릴 예정이고,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주낙영 경주시장 김호진 부시장 등만 참석해 소규모로 진행할 방침이다.
파일
이전글
신라금관 출토된 고분‘금관총’, 현대적 전시공간으로 새롭게 선보인다
다음글
경주시 안강 중앙도시계획도로 3.2km 구간...착공 16년 만에 올 연말 전 구간 개통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