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코로나19 조기극복과 파급영향 최소화를 위한 ‘긴급 선택적 추경예산안 1,765억원’ 의회 제출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04-20
< 지역경제 활력 부여에 중점을 둔 예산 편성 >

2020년 제1회 추경 현황

- 긴급생활비 225억원, 소상공인 지원 132억원 포함

□ 경주시는 코로나19를 조기에 극복하고 위축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부여하고 위축된 소비심리 회복을 위한 ‘긴급 선택적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해 4월 17일 경주시의회에 제출했다.

□ 추경예산 규모는 2020년도 본예산 1조 4,150억원보다 1,765억원(12.5%)이 증가한 총예산은 1조 5,915억 원으로, 회계별 규모는

○ 일반회계가 1,550억원(13.1%↑)이 증가한 1조 3,350억원, 공기업특별회계는 15억원(1.4%↑)이 증가한 1,105억원, 기타특별회계(13종)는 200억원(12.4%↑) 증가하여 1,460억원이다.

○ 추경편성을 위해 재원은 국ㆍ도비 보조사업 870억원과 과감한 세출 구조조정을 통해 85억원의 재원을 마련했으며, 또한 교부세 등 사용 가능한 모든 재원을 총동원했다.

□ 이번 추경예산안은 방역, 재난긴급생활비 및 소상공인 지원 등 코로나19 관련예산 규모가 일반회계 1,550억 원 중 758억 원(48.9%)을 차지하는 코로나19에 대응하는 ‘선택적 추경’이다.

○ 주요사업으로는 ▶긴급생활비 225억원 ▶소상공인 지원 132억원 ▶시내버스 손실보상금 56억원 ▶정부 제2회 추경 대비 긴급재난지원금 지방비 부담분 68억원 등을 포함하고 있다.

○ 이밖에도 ▶전지훈련 특화시설(에어돔) 100억원 ▶금장교 가설 70억원 ▶신농업혁신타운 조성 30억원 등을 담아 공모·현안사업들의 추진에도 만전을 기하고자 한다.

□ 한편, 이번 추경예산안은 오는 23일부터 개최되는 제250회 경주시의회 임시회에서 심의·의결을 거쳐 5월 1일 최종 확정된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코로나19 피해 무급휴직 근로자, 프리랜서 등 특별지원
다음글
경주시, 코로나19 위기극복 캠페인 ‘미리 결제할게요’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