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나정항ㆍ연동항 어촌뉴딜사업 전력 추진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06-11
< 해안비경을 즐길 수 있는 해양 관광명소 개발 >

어촌뉴딜사업

경주시는 2020년 해양수산부 어촌뉴딜사업으로 나정항ㆍ연동항을 기점으로 인근 어촌마을을 개발하는 어촌재생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총 사업비 155억원으로 살기 좋은 복지어촌마을 조성과 어촌의 아름다움을 만끽할 수 있는 해양 관광명소 만들기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나정항ㆍ연동항 어촌뉴딜사업 기본계획 용역이 착수되어 지역민들의 삶의 터전을 개선하고 내방객들이 즐길 수 있는 공간 조성과 활력 넘치는 어촌마을을 만드는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

주민참여를 위해 지역협의체 구성을 통한 현장 의견을 수렴하고, 어촌뉴딜 전문가 자문단의 현장자문 실시로 실정에 맞는 수준 높은 결과물을 도출, 하반기 경상북도와 해양수산부의 승인을 득해 기본계획을 수립한다.

주요사업으로 연동항은 기존 해양레저체험시설과 연계한 체험 공간 개선과 어항시설 정비와 마을경관 개선에 집중 추진하며, 나정항은 지역 특산물을 상품화하고 해양체험시설, 해안산책로 조성 등 경주바다에서 즐길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한다.

경주시 관계자는 “어업ㆍ관광 등 지역자원을 활용해 특색 있는 어촌마을 조성을 통해 관광객을 지역으로 유입해 어촌 주민의 소득 증대와 경기활성화를 꾀하고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내남면 박달3리 괘전마을 만들기 사업 첫 삽을 뜨다
다음글
경주시, 경상북도 관광진흥 지원사업 최다 선정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