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산업단지 기반시설 지원사업 본격 추진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06-24
< 총 350억원의 국비 확보, 기반시설인 진입도로와 공업용수도 사업 추진 >

검단일반산업단지

경주시는 검단 및 명계3일반산업단지의 기반시설 지원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지난 2014년 및 2016년 승인되어 각각 60%이상 공정율을 나타내고 있는 검단 및 명계3일반산업단지에 대한 기반시설인 진입도로와 공업용수도를 2020년 107억, 2021년 243억원 등 총 350억의 국비를 확보해 2021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에 있다.

검단 및 명계3일반산업단지는 175만㎡부지에 산업시설의 평균 75%의 실수요개발방식으로 산업단지가 완료되면 70여 업체, 350여명의 고용창출을 기대할 수 있다.

또한 두 산업단지가 완료되면 산업 거점 도시인 포항의 철강산업과 울산의 자동차, 중공업, 조선산업과 접해있어 배후산업 수요가 충족되어 시너지 효과가 예상된다.

경주시 관계자는 “그 동안 8개 산업단지의 기반시설(도로, 수도)에 총 991억 원의 국비를 확보하여 추진했으며, 검단 및 명계3일반산업단지의 진입도로와 공업용 수도가 준공되면 신속한 접근성과 기반시설의 적극 지원으로 산업단지 분양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동천동 공영주차장 준공식 개최
다음글
경주시, 2020년 원예산업종합평가 A등급 획득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