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태풍 피해 현장서 구슬땀 흘린 경북안전기동대에 감사패 전달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10-23
< 시민의 안전을 위한 봉사와 헌신에 감사 뜻 전달해… >

경북안전기동대에 감사패 전달

경주시는 22일 지난 9월 연이은 태풍 ‘마이삭’ 과 ‘하이선’ 으로 큰 피해가 발생한 동경주 지역 현장에서 발 빠른 응급복구와 봉사활동을 펼친 경상북도 안전기동대(대장 류재용)에 감사의 뜻을 담은 감사패를 전달하고 격려했다.

경상북도 안전기동대는 태풍으로 많은 피해를 입은 감포읍 일대에서 고장난 보일러 수리·교체, 전기 안전점검, 방바닥 미장작업, 벽지 도배 등 지원활동을 펼쳐 주민들이 일상으로 돌아가는데 큰 힘이 됐다.

지난 2011년 6월 22일 설립된 경상북도 안전기동대는 전 대원이 응급구조 자격증과 중장비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는 전문 재난대응 민간단체로써 코로나19 대응 방역활동, 산불진화 지원, 호우 및 태풍 피해 복구 지원 등 다양한 재난 대응 활동을 펼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재난피해 지역을 직접 찾아 내 가족의 일처럼 발 벗고 나서는 남 다른 봉사정신과 시민의 안전을 위한 헌신과 노력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양북면 명칭변경 찬성 88.3%, 새명칭 ‘문무대왕면’압도적
다음글
주낙영 경주시장, 공공비축미 매입현장 방문 농업인 격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