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낙영 경주시장, 공공비축미 매입현장 방문 농업인 격려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10-21
< 신경주DSC 방문 현장 점검, 농업인 애로 청취하고 매입 관계자 격려 >

공공비축미 매입현장 방문

주낙영 경주시장은 21일 2020년산 공공비축미 산물벼 매입현장인 신경주DSC를 방문해 공공비축미 매입 상황을 점검하며 농업인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매입관계자들을 격려했다.

경주시는 지난 7일 경주DSC에서 산물벼 매입을 시작으로 다음달 20일까지 산물벼 3,500톤(87,500포대)과 건조벼 2,080톤(52,000포대) 등 총 5,580톤(139,500포대)을 매입한다.

시는 올해 긴 장마와 ‘마이삭’, ‘하이선’ 등 연이은 태풍으로 인해 도복, 수발아, 백수 등 많은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벼 재배농가의 손실을 최소화 하기 위해 품종에 관계없이 농가가 희망하는 물량 전량을 매입할 계획이며, 피해벼의 중간정산금은 2만원(30kg포대)으로 공공비축 매입가격이 최종 확정된 후 연말까지 정산하게 된다.

그리고 품종검정제도와 관련해, 삼광벼 이외 품종이 20% 이상 혼입되면 향후 5년간 공공비축미 매입대상에서 제외되는 만큼 농가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긴 장마와 연이은 태풍 등 어려운 여건에도 최선을 다해 준 농업인들께 감사드린다”며, “농가의 안정적인 농업활동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태풍 피해 현장서 구슬땀 흘린 경북안전기동대에 감사패 전달
다음글
경주시 다양한 귀농 지원으로‘슬기’로운 귀농생활 시작!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