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낙영 경주시장, 기재부에서 균발위까지‘광폭 행보’펼쳐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07-31
< 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장 예방, 공공기관 지방이전 등 6건 사업 관심·지원 요청 >

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장 예방

주낙영 경주시장은 30일 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장을 방문해 수도권 공공기관 경주 이전과 지역 현안사업 등에 대해 설명하고 지원을 요청했다.

주 시장은 지난해 ‘공공기관의 경주시 이전 유치 제안 연구용역’ 실시 결과 수도권 소재 공공기관 가운데 경주시와 가장 부합되는 것으로 나타난 역사·문화 분야의 한국문화재재단 등 6개 기관, 그리고 에너지·원자력 분야의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등 4개 기관이 정부 추진 ‘제2차 공공기관 이전 계획’에 포함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건의했다.

아울러,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남천 생태하천 조성’, ‘경주 문무대왕릉 정비’, ‘혁신원자력연구개발 기반 조성’, ‘전통문화산업진흥원 건립’, ‘통일역사문화관 건립’ 등 지역 현안사업들이 순조롭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줄 것도 적극 요청했다.

이에 앞서 주 시장은 기획재정부를 전격 방문, 예산실장을 비롯해 예산총괄심의관, 사업분야 별 심의관 등을 차례로 만나 ‘신라왕경 핵심 유적 복원·정비 사업’ 등 13건의 주요 현안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사업의 정상적인 추진을 위한 국비 지원을 요청하는 등 중앙 예산 확보와 지역균형발전 공략을 위한 광폭 행보를 이어갔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저출생 위기 대응‘정책 장터’열어
다음글
경주시·경주경찰서 콜라보, 안전하고 쾌적한 교통신호체계 구축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