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불국사권

한국관광의 메카 “Beautiful Gyeongju”가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본문시작
#불국사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불교미술  #신라 건축기술 
기본정보
요약정보
관람시간 : 07:00-18:00(3월~9월)/ 07:00-17:30(10월)/ 07:30-17:00(11월-1월, 2월 17:30까지)
휴관일 : 연중무휴
관람료 : 성인 6,000원 / 청소년,군인 4,000원 / 어린이 3,000원
주차정보 : 불국사 정문주차장(진현동 산70-1, 유료), 불국사 공영주차장(불국로 873-243,유료) 이용 
 
  • 상세정보
    불국사는 지난 1995년 석굴암, 서울의 종묘, 합천 해인사의 팔만대장경과 함께 우리나라에서 가장 먼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되었다.
    경주여행을 한 번도 오지 않은 사람은 있어도 경주에 와서 불국사와 석굴암을 보고 가지 않은 사람은 없을 것이다.
    그만큼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걸출한 문화유산이다.

    불교를 나라 신앙으로 믿었던 신라인들은 그들이 해낼 수 있는 최고의 건축 기법과, 최고의 노력과, 최고의 정성으로 ‘부처님의 나라‘ 불국사를 건설했다.
    불교교리를 사찰 건축물에 잘 녹여내 이상적인 가람 배치를 이루고 있다.

    목조건축에서 쓰인다는 ‘그랭이 기법’으로 잘 짜여 진 가구식석축(보물제1745호)이 부처님의 나라를 떠받치고 있다.
    석축 위에 범영루라는 누각이 있는데 불교세계의 중심에 있다는 수미산 정상을 의미한다.
    이 천상의 세계로 오르는 계단이 청운교와 백운교(국보제23호)이다.
    청운교와 백운교를 올라 자하문을 지나면 석가모니 부처를 모신 대웅전과 마주할 수 있다.
    양 쪽에 대웅전을 호위하듯 선 다보탑(국보제20호), 석가탑(국보제21호)과 함께.

    대웅전 서편에는 서방 극락정토의 영역, 극락전이 있다.
    극락전 영역으로 오르는 계단은 청운교 백운교와 함께 국보로 지정된 연화교와 칠보교(국보제22호)이다.
    이 다리를 올라 극락세계의 정문인 안양문을 지나면 금동아미타여래좌상(국보제27호)을 모신 극락전과 만나게 되는 구조다.

    두 곳의 주요 법당 외에도 강당건물인 무설전, 관세음보살을 모신 관음전, 진리의 빛으로 어둠을 쫓는다는 금동비로자나불좌상(국보제26호)을 모신 비로전이 조화롭게 배치되어 있다.

     
  • 길찾기 및 주변정보
    길찾기
  • 사진/영상
  • 리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