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주시 양남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부녀회 코로나19 방역활동 추가 실시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03-05
< 코로나 확산차단을 위한 방역소독에 발벗고 나서 >

방역소독

경주시 양남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부녀회(회장 이재걸, 김명자)는 4일 15명의 회원이 관내 주요 상가 및 다중이용시설 등지에 대한 방역소독활동을 실시했다.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상태로 격상되고 관내에서 확진자가 발생하는 상황에 이르자, 더 이상의 확진자가 나오지 않게 하기위해 생업을 제쳐두고 방역소독에 팔을 걷어 부치고 나섰다.

새마을회는 지난달 21일에 이어 이번에 추가로 방역소독을 실시했으며, 앞으로 코로나19가 종식될때까지 매주 수요일 방역소독 봉사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재걸·김명자 회장은 “국가적으로 엄중한 이 시기에 코로나19 방역소독활동에 회원 모두가 적극 지원해 상황이 조속히 종료되는데 작은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김영조 양남면장은 “새마을회에서 재차 코로나19 방역소독활동을 펼치고 매주 수요일 방역소독에 힘을 기울이신다니 무어라 감사의 말씀을 드려야 될지 모르겠다”며, “우리의 작은 힘과 정성이 모인다면 국가적 재난인 코로나19 사태를 잘 극복해 내리라 확신한다”고 답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양남면 이장협의회, 주말에도 코로나-19 방역활동에 총력전 펼쳐
다음글
경주시 양남면 자생단체 코로나-19 방역소독에 총력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