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주시 월성동에 부쩍 다가온 봄의 정취를 느껴보세요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3-08
< 월성동행정복지센터, 지역공동체일자리사업 참여자들과 튤립 300·비올라 200본 식재 >

화단에 식재된 봄꽃 모습

경주시 월성동에도 봄이 가까이 다가왔다.

월성동행정복지센터(동장 이주봉)는 8일 지역공동체일자리사업 참여자들과 직원들이 힘을 모아 월성동행정복지센터 입구 앞 화단에 튤립 약 300본과 비올라 약 200본을 식재했다고 밝혔다.
봄을 맞아 월성동의 아름다운 도시 경관을 유지하기 위해 식재한 비올라는 이미 개화를 시작해 행정복지센터를 찾는 지역주민들과 민원인들에게 봄이 성큼 다가왔음을 느끼게 한다.

또한 지난해까지 행정복지센터 앞 화단에 조성했던 외래종인 핑크뮬리를 제거하고 새로이 식재한 튤립도 함께 봄의 정취를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다.

이주봉 월성동장은 “길고 긴 겨울을 지나 피어난 따스한 봄꽃들이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지역주민들과 방문객들에게 마음의 위로와 용기가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전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월성동, 봄꽃으로 다가온 봄 알리기 나서
다음글
경주 서라벌라이온스클럽, 월성동 내 어려운 이웃 위한 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