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주 외동 입실천 친환경 트레킹 및 연결도로 조성, 친수공간으로 탈바꿈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3-30
< 하천부지 불법경작ㆍ생활쓰레기 등 정비, 단절된 제방도로 연결 등 >

친수공간으로 탈바꿈한 외동 입실천

경주시 외동읍 입실리를 동·서로 가로지르는 ‘입실천’이 최근 주변 환경 정비로 깔끔히 정돈된 친수공간으로 탈바꿈해 눈길을 끌고 있다.

외동읍행정복지센터(읍장 최원학)에서는 아름다운 경관을 회복하고 시민들의 휴식 공간 제공을 위해, 하천부지 불법경작과 칡넝쿨 및 생활쓰레기 등으로 넘쳐나던 입실천의 주변 환경을 깨끗이 정비했다고 30일 밝혔다.

외동 입실천은 불법경작과 생활쓰레기, 넝쿨 등 운동 나온 시민들로부터 시각·환경적으로 트레킹 코스로 외면 받던 구간이었으나, 이번 정비에서 트레킹코스 연결 등 시민들이 더욱더 쾌적하고 활기차게 운동할 수 있는 공간을 조성했다.

또한 외동읍에서는 이번 정비를 통해 본동교∼영수교까지 길이 500m 구간 호안정비 및 낙차보 설치, 단절된 제방도로(L=300m)를 연결해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최원학 외동읍장은 “이번 정비 외에도 앞으로 입실천 둔치에 해바라기 등을 식재해 아름다운 둔치조성 및 볼거리를 제공해, 시민들이 운동과 휴식을 겸비할 수 있는 입실천을 조성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 이라고 밝혔다.
파일
이전글
경주 외동읍,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 위한 환경정화 활동 펼쳐
다음글
(사)한국농업경영인 경주시 외동읍회, 회장단 이ㆍ취임식에서 이웃돕기 성금과 장학금 기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