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전KPS(주) 원자력정비기술센터와 외동공설시장 상인회 자매결연 체결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06-30

자매결연 체결

경주 외동읍 소재 한전KPS(주) 원자력정비기술센터(센터장 이재민)는 25일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외동공설시장 상인회(회장 최병한)와 자매결연을 체결했다.

이날 결연식은 한전KPS(주) 원자력정비기술센터 이재민 센터장 외 2명 및 외동공설시장 최병한 상인회장 외 3명 등 총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한전KPS(주) 원자력정비기술센터는 지난해 3월에 외동읍 문산2일반산업단지 내에 새로운 둥지를 마련한 원자력 협력업체로써, 외동공설시장 상인회와 자매결연을 통해 물품구매 및 홍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최병한 상인회장은 “위생적인 식자재와 양질의 물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공급하고 원산지 및 가격표시 이행 등을 준수해 소비자에게 신뢰를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결연식에 참석한 이재민 센터장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 강화를 위해 지역사회와 함께 상생하며 외동공설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거듭 약속했다.
파일
이전글
백일홍으로 외동읍을 물들이다!
다음글
외동읍 자연환경보전협의회, 외동공설시장 대청소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