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주시 외동읍, 모화천 불법경작지 정비로 쾌적하고 활기찬 수변공원 조성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6-29
< 1년 여간 계도 및 설득으로 쾌적학 활기찬 친수공간으로 탈바꿈 >

정비전‧정비후 사진

경주시 외동읍(읍장 최원학)에서 모화리를 가로지르는 모화천의 불법경작지를 정비해 쾌적하고 활기찬 수변공원으로 조성, 읍민들의 품으로 돌려보내 화제가 되고 있다.

인근 부영아파트 입주민들이 운동 산책로로 많이 이용하기도 하는 모화천 수변 옆은 오랜 기간 불법경작과 생활쓰레기 무단투기, 농약 및 거름 등 살포로 인해 하천변 오염수 유출, 경관저해 등 환경적인 불편함과 많은 민원을 야기하던 곳이다.

이에 외동읍에서는 지난 1년 여간 지속적인 계도와 설득을 통해 하천변 불법경작 부지를 정비했고, 쾌적하고 활기찬 친수공간으로 탈바꿈해 산책로를 이용하는 주민들과 외동읍을 찾는 주민들에게 깨끗하고 쾌적한 도시 이미지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원학 외동읍장은 “지난 1년 여간 불법경작지 정비를 위해 포기하지 않고 고생하신 많은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더불어 경주시 건설과에서 ‘모화천 둔치 환경개선 사업’으로 산책로 및 자전거도로 개설을 계획해 곧 착공을 앞두고 있다”며, “시민들과 함께하는 모화천 수변공원으로 더욱 아름답게 조성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파일
이전글
경주 외동한우작목반판매장, 사랑 담긴 마스크 10만장 기탁
다음글
한전KPS(주) 원자력정비기술센터의 지역상생과 나눔 실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