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남동 새마을회, 구제역 위문품 전달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1-02-16

4.황남동.JPG

석 달여에 가까운 방역활동으로 경주시 공무원 및 관계자들이 녹초가 되고 있는 가운데 각계각층의 위문이 지속되고 있다.

경주시 황남동 새마을협의회와 새마을부녀회는 지난 12일 경주 TG 구제역 방역초소를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였다. 황남동 새마을협의회 김항대 회장 외 회원 9명과 새마을부녀회 박두분 회장과 회원 4명은 구제역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전을 펼치고 있는 방역초소 근무자를 방문해 15만원 상당의 컵라면 10박스를 위문품으로 전달하였다.

새마을협의회와 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은 24시간 방역활동을 하고 있는 관계자들에게 미약하게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는 말과 함께 현장근무자들을 격려하였다.
경주 TG 근무자는 “경주시민은 물론 지역기업과 단체의 격려가 큰 힘이 되고 있다”며 “경주의 축산 안전을 지키도록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주시는 구제역 발생 이후부터 46개의 방역초소가 운영 중이며 하루 평균 450여명씩 구제역 차단을 위해 통제초소 및 소독 등에 투입되고 있다. 이외에도 예방백신 투약 및 소독근무 초소 등에 인력을 공급하는 등 공무원 및 경찰, 소방, 민간인 관계자가 총동원되고 있다.
파일
이전글
“도개걸윷모! 흥을 던져요” 안강읍 전통놀이 한마당
다음글
지역 어르신들과 시작하는 따뜻한 한해 “더욱 건강한 신묘년 되십시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읍면동소식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