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감포‘송대말등대 빛 체험전시관’, 2021 앤어워드 시상식에서 그랑프리상 수상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2-01-24
< 디지털산업 기여한 작품 선정해 시상하는 국내 최대 디지털 미디어 시상식 ‘2021년 앤어워드’서 수상 영예 >

1. 경주 감포 '송대말등대 빛 체험전시관', 2021 앤어워드 시상식에서 그랑프리상 수상 (1).jpg

경주시 사업비 29억 들여 경주바다·감포항·등대 주제 해양문화와 역사 소개하는 디지털 미디어 전시공간 조성

경주시 감포읍 송대말등대 빛 체험전시관이 최고의 디지털 콘텐츠를 선정하는 ‘2021년 앤어워드’ 시상식에서 디지털미디어&서비스 부문 정부·공공·지자체 기관 분야에서 그랑프리상을 수상했다.

한국디지털기업협회가 주관하는 ‘2021년 앤어워드’는 국내 유일 디지털 미디어 시상식으로, 디지털산업에 기여한 작품들을 선정·시상하는 국내 최대 디지털산업 행사다.

무인 등대였던 송대말등대는 경주시가 사업비 29억원을 들여 등대건물 1·2층에 경주바다와 감포항, 등대를 주제로 해양문화와 역사를 현대적으로 전달하는 디지털 미디어 전시공간으로 리뉴얼한 바 있다.

이 곳은 송대말등대, 천년고도 경주 역사와 바다, 감은사 등 문화유산을 등대의 상징인 빛과 결합된 몰입형 미디어아트 영상과 참여형 콘텐츠로 즐길 수 있는 헤리티지 아트체험 전시관이다.

5개 존과 13개 콘텐츠로 구성됐으며, ‘천년광체(千年光體)’라는 주제로 경주와 감포의 과거 천년과 현재, 미래 천년을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보여 준다.

경주시 관계자는 “송대말등대 빛 체험전시관은 관람객들에게 단순한 감상이 아닌 감각적 체험을 할 수 있는 신선한 해양역사문화공간이다”고 소개했다.

한편 송대말은 ‘소나무가 펼쳐진 끝자락’이란 뜻으로 해송 군락지가 자랑인 경주 감포의 숨은 명소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사진 찍기 좋은 녹색 명소로 지정했으며, 해양수산부 2022년 1월의 등대로도 선정됐다.
파일
이전글
주낙영 시장, “지역사회 발전 위해 평생 헌신하신 어르신들 노후, 경주시가 책임지겠다
다음글
경주시,‘인구정책 기본계획 수립용역 중간보고회’개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