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린 월성동’ 위해 자율방재단이 발 벗고 나서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1-28
< 27일 다중이용시설 및 취약지역 중심 방역으로 코로나19 예방에 만전 기해 >

방역활동

월성동자율방재단(단장 안재철)에서는 27일 지역의 코로나19 예방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다중이용시설과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방역 활동을 펼쳤다.

월성동에서는 코로나19가 장기화 및 최근 재확산됨에 따라 주민들의 불안을 해소하고 철저한 예방을 위해 이날 자율방재단의 방역을 비롯해 자생단체별로 꾸준히 방역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안재철 자율방재단장은 “최근 인근 지역의 확진자 증가와 전수조사 명령 등 시민들의 우려가 높아지고 있어, 방역 봉사활동을 하게 되었으며, 방재단의 작은 활동이 코로나19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주봉 월성동장은 “생업에도 불구하고 시간을 내어 방역 봉사활동에 참여해 주신 방재단원들에게 감사드리며, 코로나19 사태가 빨리 종식되도록 행정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파일
이전글
현곡면 온정회, 새해맞이 어려운 이웃에 후원물품 전달
다음글
산내 의곡교회, 사랑의 성금으로 따뜻한 온기 전해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