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도심 속 생태공원 만들기 ‘속도’···‘구곡지 친수공간 조성사업’ 내달 착공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2-08-04
< 용강동 구곡지 일원 1만5000㎡ 부지에 19억 들여 사업 추진 >

경주 용강동 구곡지 현장 모습

- 내년 12월 완공 맞춰 구곡지 한눈에 조망하는 생태공원 개장

평범했던 도심 속 저수지가 수생식물, 전망데크, 산책로와 목교 등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아름다운 생태공원으로 거듭날 전망이다.

경주시는 용강동 구곡지 일원 1만5000㎡부지에 사업비 19억원을 들여 ‘구곡지 친수공간 조성사업’을 본격 추진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습지식물원과 이를 연결하는 목교, 수변산책로 등을 조성해 시민들이 휴식과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친수공간을 만드는 게 주요 골자다.

이를 위해 시는 2019년 11월 실시설계를 시작으로 2020년 11월 관계부서 협의, 지난해 3월 주민설명회를 거쳐 조성사업에 착수한 바 있다.

이어 지난해 10월 사업부지 내 사유지 5필지 1398㎡에 대한 토지보상을 마쳤고, 다음달 공사 착공을 앞두고 있다.

시는 내년 12월 말 완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사업이 완료되면 도심 속 저수지 ‘구곡지’를 한눈에 조망하고 휴식할 수 있는 친수공간이 마련된다.

이를 통해 인근 지역 주민들에 대한 친수·여가공간 제공 및 쾌적한 환경 조성으로 정주여건을 높이고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방침이다.

주낙영 시장은 “이번 ‘구곡지 친수공간 조성사업’을 통해 시민들이 도심 속에서 자연친화적인 휴식공간을 누릴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파일
이전글
2022 화랑대기 전국 유소년축구대회, 지역경제 이만한 효자 없습니다!
다음글
경주시, 민선8기 공약실천계획 시민이 직접 살핀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