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미등록 외국인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발빠르게 대처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1-09-15
< 코로나19 백신 접종 위해 미등록 외국인 5316명에 임시관리번호 발급 >

경주시 보건소 의료진이 예방접종을 준비하고 있다

- 30세 이상 2341명에 얀센 백신 접종 완료... 800명분 추가 확보

경주시가 지역 내 거주하는 미등록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지난달 25일부터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실시하고 있다.

최근 외국인 고용 사업장 등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1회 접종으로 끝나는 얀센 백신을 적극 활용해 코로나19 확산을 막고 있다.

15일 경주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달 2일부터 별도로 부스를 마련해 미등록 외국인 5316명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을 위한 임시관리번호를 발급했으며, 30세 이상 미등록 외국인 2341명은 이미 백신을 접종을 완료했다.

경주시는 아직 접종하지 못한 미등록 외국인 등 백신 수요가 크다고 판단해 800명분의 얀센 백신을 추가 확보하고 다음달 5일과 6일에 집중적으로 백신 접종을 실시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지역 내 30세 이상 미등록 외국인은 접종 일정에 상관없이 9월 중으로 경주시보건소를 방문하면 된다.

예방접종 등록을 위한 임시관리번호 발급에서 예약까지 경주시보건소에서 원스톱으로 진행되며, 접종은 황성공원에 위치한 경주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시행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지역 내 외국인 고용사업장의 적극적인 협조로 많은 미등록 외국인들이 접종을 할 수 있었다”며, “코로나19 사각지대에 놓여 집단감염 위험이 높은 외국인들을 위해 앞으로도 백신 접종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파일
이전글
경주시, 경주통합 미곡종합처리장과 벼건조·저장시설 현대화에 박차
다음글
시민과 함께 만든 경주의 혁신과 변화의 새바람...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