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곡면

현곡면에 대한 지명유래를 지역, 내용으로 구분하여 나타내는 표입니다.
지역 내용
金丈里 金丈은 金臟落雁이라하여 신라때부터 3기 8괴의 하나로 경치가 빼어나 기러기도 경치에 취하여 쉬어갔다고 하며, 이곳에 금장대가 있어 '금장'이라 불렀다 한다, 또한 암자에 한 스님이 살고 있었는데 금 지팽이가 움직여 혼자 시주를 해 왔다고 하여 금장이라 한다고 함.
金丈2里(옹기골) 약100년전부터 옹기를 많이 생산한 지역임.
金丈2里(가삼동) 약250여년 전까지 가삼재배지였다고 한다.
上邱里 마을 뒷산이 거북이 형상이라 구미산이라 하였고 마을이 이산 위쪽에 위치한다 하여 상구미라 했다.
下邱1里(하구미) 구미산의 아래쪽이라 하여 하구미라 한다.
下邱2里(고천) 산의 형세가 한자의 川자 모양으로 배열되어 있어 고천이라 칭하였다 한다.
下邱3里(다경) 일제시대에 생긴마을로 자연스럽게 생각 것이 다행스럽다 해서 다경이라 한다.
柯亭1里 정자나무 마을이라하여 이름이 붙었다.
柯亭2里(갓질,지곡) 갓과 같고 그 밑마을이라 해서 갓골이라 했다. 또 여강 이씨의 할아버지 이름자인 芝자를 따서 芝谷이라 했다.
柯亭3里(마룡골) 현용담정 위에 용치에서 용마가 났다 해서 용마골이라 한다. 일설에는 이곳에 龍처럼 생길 말의 발자국이 남아 있다 해서 그렇게 부른다고도 전한다.
南莎1里 마을 앞 가마들에 잔디가 많았고 마을이 남향으로 향하고 있다고 하여 남사라 했다.
南莎2里(북골,종동) 전설에 의하면 孫順이란 사람이 신라 흥덕왕때 노모를 극진히 봉양하고 있었는데 그의 어린 자식이 노모의 반찬을 먹어 그 부부는 자식을 생매장하기로 하였다. 그래서 마을 남쪽산에 가 땅을 파니 종이 나왔다. 그종을 치니 소리가 궁성까지 들렸다. 왕이 손순을 효자라 표상하고 종을 얻은 산을 북골이라 하고 마을을 鍾洞이라 명명했다 한다.
來台1里(나태) 산림이 우거져 하늘에 별만 보인다해서 마을 이름이 됐다.
來台2里(곰바우) 어느날 뒷산 바위에 곰의 몽둥이가 비쳤다 해서 그 바위를 곰바위.熊岩이라 하고 마을 이름도 여기서 왔다.
武科里 신라시대 武科시험 장소로 이용했던 곳이라 한다.
小見1里 신라도성에서 마을이 조그마하게 보인다 해서 소현이라 했다 한다.
小見2里(智日) 마을의 동쪽산이 높아 해가 뜬 것을 알려면 한나절이 지나야 알수 있다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五柳里 마을 앞에 버드나무 다섯그루가 있었다 해서 마을 이름이 됐다.
羅原里 신라 헌덕왕때 건립한 蘭原寺터에 이해 난원이 됐다가 나원으로 부르게 되었다.
자료제공
  • 담당부서 : 시정새마을과 총무팀(☎ 054-779-6581)/
  • 최근수정일 : 2017-11-01
만족도평가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조사결과는 서비스 개선을 위해 활용됩니다.

제1유형
경주시청이 창작한 현곡면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