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고3 등교 개학으로 학교방역 점검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05-21

학교방역 점검

주낙영 경주시장과 서정원 경주교육지원청 교육장이 고3학생 등교 개학 첫날인 20일 지역 고등학교를 찾아 방역현장을 살폈다. 방역물품 비치와 감염병 예방 조치 등 준비상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보건실과 급식실 등 학교 내부 시설을 찾아 상황을 점검했다.

경주지역 각 학교는 등교수업 운영을 위해 방문자를 엄격히 통제하고 있었으며, 체온계와 비상용 마스크, 손 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구비하고, 학생 간 일정 거리를 지키라는 교육부 지침에 따라 책상 간 간격을 넓혀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동시 가능한 출입동선을 분리하고, 복도나 급식실 이동 시에도 앞뒤 간격을 유지하고 급식실에서도 거리 두기가 가능하도록 칸막이를 설치하거나 급식시간을 다르게 운영하도록 권고했다.

이 밖에도 학생들은 매일 등교 전 각자 집에서 건강상태를 자가진단한 후 열이 있는 학생과 교직원은 등교·출근하지 않도록 했으며, 학교 내에서도 급식 전 추가 발열검사를 진행하게 된다.

등교수업 이후 학생과 교직원 가운데 확진자가 1명이라도 발생하면 모든 학생과 교직원은 즉시 귀가해 원격수업으로 전환할 방침이다.

특히 학생 수가 많은 학교는 교실 내 거리 두기를 위해 분반수업, 격일등교 등 다양한 수업운영 방식을 두고 학부모 설문조사를 하는 등 자구책을 마련하고 있다.

아울러 교육청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한 학생, 교사들의 트라우마를 치유하기 위해 Wee센터에서 심리상담도 지원한다.

이처럼 시와 시교육지원청이 가이드라인을 제시해 학교별로 철저하게 준비하고 있지만, 최근 인천지역 내에 코인노래방 등 10대 학생들이 자주 가는 다중이용시설에서 확진자가 연이어 나오고 있어 학생 통제에 대한 어려움은 여전하다. 학교 내에서 생활방역 수칙을 지도하더라도 학생들의 일상생활까지 관리하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개학 후 학생들이 생활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고 방과 후 다중시설 이용을 자제해 안전하게 학교생활을 지속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파일
이전글
주낙영 경주시장, 본격적인 모내기철 맞아 현장 방문
다음글
경주시, 시민안전보험 보장 확대… 최대 1,500만원 보장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