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보금자리 올해 6가구 신축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09-01-20
< -경주지역자활센터 위탁, 사업비 1억5천만원 들여, 저소득층 노후주택- > 경주시가 더불어 잘 사는 행복한 복지사회를 실현한다는 방침하에 지난 2004년부터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사랑의 집짓기 사업을 추진해 좋은 반응을 얻자 올해도 사업비 1억 5천만원을 들여 저소득층 노후주택 6세대를 선정해 사랑의 집짓기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시가 저소득층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해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자 추진하는 사랑의 집짓기 사업은 기초생활수급자를 비롯한 독거노인, 모자세대, 장애인 세대 등을 대상으로 주택이 노후 되어 보수가 불가능하여 신축을 필요로 하는 가구를 선정하여 가구당 사업비 2천 5백만원을 들여 50㎡의 판넬 조립식으로 신축한다.

시가 올해 추진하는 사랑의 집짓기 사업 추진일정을 보면 오는 3월까지 읍·면·동으로부터 대상자를 신청 받아 조사한 후 2월중에 지역자활기관협의체 심사를 거쳐 확정되면 경주자활후견기관에 위탁해 3월중에 착공에 들어가 12월까지 준공하게 된다.

한편 전국 최초로 사랑의 집짓기 사업을 펼쳐 좋은 반응을 얻은 바 있는 경주시는 지난 2004년부터 지난해까지 사업비 3억6천5백만원을 들여 관내 저소득층 노후주택 18세대에 대한 사랑의 집짓기 사업을 추진한 결과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자활사업 종합평가 결과 3년 우수기관 지정서 및 지정현판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경주시는 사랑의 집짓기 사업에 경주자활센터가 참여해 직접 사업을 추진함으로서 자활능력 배양 기회를 제공하고 저소득층에 대한 쾌적한 사랑의 보금자리를 마련해 줌으로서 더불어 사는 복지공동체 구현에 이바지 할 방침이다.
파일
이전글
KOMI 이론 및 챠트시스템의 사례 평가
다음글
지역간 균형 있는 발전을 위해 2천800억원 투자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