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배꽃 개화기 저온피해 농가에 과수영양제 긴급 지원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20-04-13
< 예비비 4천만 원 긴급 투입, 과수원 400㏊에 과수 영양제 지원 >

농가 현장 방문

경주시는 영하의 기온으로 배꽃 저온 피해를 입은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 하도록 예비비 4천만 원을 긴급 투입, 농가과수원 400ha에 과수 영양제를 지원키로 했다.

최근 고온의 영향으로 배꽃 개화기가 평년대비 7~10일 앞당겨짐에 따라 평년 개화기(4.8.~4.12.)보다 일찍 개화한 배꽃(금년 만개기 예상 3.30~4.3.)이 지난 6일 새벽 3~4시경의 저온(최저 –3℃)으로 인해 암술과 수술이 까맣게 타들어가는 피해가 발생했다.

시는 지난해 4월에도 이상저온으로 과수농가가 피해를 입은데 이어 올해도 저온 피해가 발생됨에 따라, 급격한 기후변화와 기상이변 등으로 매년 재해 위험성이 증가하고 있으므로 농가에서는 농작물 재해보험을 적극적으로 가입해 해마다 반복되는 농작물 피해에 대비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경주시에서는 재해보험에 가입하는 농가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농작물재해보험료의 85%를 보조 지원하고 있으며, 신청을 원하는 농가는 각 지역 농ㆍ축협 등을 통해 가입할 수 있다.

경주시 농업기술센터에서는 기상 변동에 따라 지속적인 예찰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향후 저온이 한차례 더 진행될 것으로 예측되어 과수 농가를 대상으로 기상정보 전달 및 예방안내 등의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파일
이전글
코로나 파고에도 벼농사 첫걸음, 볍씨파종 이상무!
다음글
경주시, 자가 격리자 불시 현장점검 실시... 위반 시 무관용 원칙 대응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시정포커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