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남향토문화보존회, ‘6.25전쟁 제69주년 및 월남참전유공자 추모제’ 열어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19-06-26
양남향토문화보존회(회장 김승환)는 지난 25일 양남면 하서해안공원 6.25 및 월남참전유공자 명예 선양비 앞에서 '6·25전쟁 제69주년 및 월남참전유공자 추모제'를 갖고 대한민국의 자유 수호를 위해 희생한 참전용사와 유족을 위로했다.

양남 6·25 참전유공자회(회장 이장욱)와 월남참전유공자회(회장 김명찬)가 함께 주관해 진행된 이번 행사는 참전 유공자 및 보훈가족, 관내기관단체장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추모제는 6·25전쟁의 역사적 의의와 교훈을 되새기고 호국영령과 참전용사들의 위훈을 기리는 시간이 됐다.

김영조 양남면장은 "지금 우리가 누리는 평화와 번영은 참전용사 및 보훈가족의 숭고한 희생과 헌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그 노고가 헛되지 않도록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의 명예선양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파일
이전글
한국수력원자력(주) 양수건설추진실, 월성동 취약계층에 선풍기 지원
다음글
경주불국로타리클럽, 외동읍 어려운 이웃에 ‘사랑의 쌀’ 전달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경주시청이 창작한 최신기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