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성동, 이웃 愛 우체통 개통식 개최

작성자
공보관
등록일
2018-01-03
< 주민센터 및 경로당 19개소 설치,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주민 소통로 역할 기대 > 꼼꼼복지단이라는 별칭으로 활동하는 월성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최정화 월성동장, 민간위원장 권남출)는 무술년 새해 첫 사업으로 ‘이웃 愛 우체통’ 개통식을 2일 월성동 주민센터에서 가졌다.

‘이웃 愛 우체통’은 맞춤형복지팀이 주민들의 어려운 사연을 듣고 주1회 수거 후 가정방문하여 어려운 점을 해결하기 위한 꼼꼼복지단의 특화사업으로써, 월성동은 복지사각지대 및 복지 자원 발굴을 위해 주민센터를 비롯하여 경로당 19개소에 설치를 완료했다.

복지욕구가 있는 대상자가 주민센터를 직접 방문하지 않고도 집 가까운 곳의 우체통에 어려움을 신청할 수 있어 어려운 이웃을 발굴하는 데 큰 몫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고, 재능기부나 자원봉사의 참여 신청도 가능하다.

월성동 맞춤형복지팀은 작년 7월 8일 설치되어 내남면과 황남동, 불국동, 보덕동의 통합사례관리 82가구를 방문하여 복지급여 신청과 집수리, 생필품 지원 등 167건의 맞춤형 지원서비스를 제공했다.

또한 독거노인 등 사각지대 발굴을 위하여 807가구를 방문하여 컨테이너에 거주하는 독거노인의 집수리, 저장강박증 가구의 주거환경정비 및 꼼꼼복지단의 활동조끼 제작과 협의체 위원간의 의사소통을 위한 밴드(BAND)를 운영하여 협의체 의제를 실시간으로 의논할 수 있도록 했다.

꼼꼼복지단(월성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은 아무런 대가없이 순수하게 지역복지를 위해 활동하고자 하는 위원을 모집하고 있으며, 희망하는 사람은 맞춤형복지팀으로(☎779-8417~9) 문의할 수 있다.

권남출 꼼꼼복지단 위원장은 “이웃 愛 우체통이 지역주민의 다양한 의견을 들을 수 있는 소통로의 역할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소감을 밝혔다.

최정화 월성동장은 협의체 위원들의 활동에 고마움을 표시하며, “꼼꼼복지단의 새해 첫 사업이 성공적으로 정착되어, 복지사각지대 없는 월성동이 되기를 바란다.”며 전했다.
파일
이전글
성심동물병원, 이웃돕기 성금 100만원 기탁
다음글
강동면 발전과 화합을 위한 2017 종무식 열려